SK텔레콤, 장애인 생활편의위한 ‘스마트홈’사업 시작
상태바
SK텔레콤, 장애인 생활편의위한 ‘스마트홈’사업 시작
  • 관리자
  • 승인 2018.01.04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은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과 함께 IoT 기술을 활용해 장애인들의 거주 편의를 개선한 '스마트홈 드림하우스' 사업을 시작한다고 4일 밝혔다.



‘스마트홈드림하우스'는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들이 보다 편리하게일상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하자는 취지로 마련됐으며, ‘따뜻한동행’이 선정한 10곳에 연내 구축된다.



SK텔레콤은 자사 ‘스마트홈’ 서비스를 적용한 스위치, 가스차단기, 인공지능스피커 등 다양한 생활 편의IoT 연동기기를 무상으로 제공한다.

‘스마트홈’ 서비스를 이용하면 스마트폰 앱 터치로 다양한 가전기기를 손쉽게 조작할 수 있어 장애인들의 생활 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SK텔레콤은 2015년 이래 70여 가전기기 제조사와 손잡고 에어컨, 공기청정기 등 300여개가 넘는‘연동기기를 출시했다.

또한 벤처·스타트업을 대상으로IoT 제품 개발 및 상용화를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IoT 오픈하우스’를 오픈하는 등 IoT 생태계 조성에 힘을 쏟고 있다.

조영훈 Home Unit장은 “‘따뜻한동행’과 협력해 장애인들이 IoT기술로 일상생활을 편하게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국내외 건설사 및 가전기기 제조사와의 협력을 지속 강화해 홈IoT 생태계를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이승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