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이청득심 이동 군수실’운영
상태바
영덕군,‘이청득심 이동 군수실’운영
  • 김세기 기자
  • 승인 2019.09.10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개 읍면 순회 주민들 다양한 의견 청취

 

영덕군은 9월 2일부터 10일까지 군민의 생생한 목소리를 직접 듣고 공감하기 위하여 9개 읍·면을 찾아 ‘이청득심 이동 군수실’을 운영했다.

첫날 병곡면과 창수면을 시작으로 3일 강구면, 4일 남정·달산면, 5일 지품·축산면, 9일 영덕읍, 10일 영해면을 끝으로 9개 읍면에 몽골텐트를 치고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경청했다. 

해결 가능한 사안은 즉석에서 처리하고, 현장 확인이 필요한 사안은 즉시 현장을 찾아 해결 방안을 함께 모색하는 등 민생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이곳저곳을 누볐다.

특히, 지품면·영해면 농촌중심지거점사업 예정부지, 영해면 역사문화공간재생사업 현장을 둘러보며 주민중심의 신행정을 추진하는 영덕군 미래의 청사진을 그렸다. 

어르신 밥상공동체를 운영 중인 달산면 덕산1리·영덕읍 화개2리 마을회관도 방문하여 군민의 삶을 살피고, 영해어린이집 부모참여 수업을 참관해 학부모들의 육아 고민 등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경청했다. 

또한 이번 이동군수실에는 이동한방진료실, 치매선별검사 및 농기계점검반을 함께 운영하여 주민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동한방진료실 150건, 치매선별검사 200건의 의료서비스를 진행했으며, 농기계점검반은 80건의 점검을 통해 본격적인 농번기 준비를 도왔다. 

이희진 군수는 “올해 이동군수실 주제는 이청득심(以聽得心)이다. 군민의 목소리를 많이 듣고 더 많은 현장을 누비며 행정이 군민의 마음을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항상 군민들의 고언을 귀 기울여 경청하며 군민의 뜻에 따른 ‘소통과 현장행정’을 군정의 ‘최우선 가치’로 삼고 군정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