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3년 연속 '경기도 상수도 관리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상태바
수원시, 3년 연속 '경기도 상수도 관리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 김태현 기자
  • 승인 2019.09.11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가 경기도 주관 '2018년도 상수도 관리 업무 평가'에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수원시는 2016년과 2017년도에 이어 3년 연속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경기도가 주관하는 '상수도 관리업무 평가'는 수도사업의 운영관리 실태, 업무 추진성과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문제점이 발견된 지자체는 개선·보완을 요청한다.

도내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유슈율(流水率)' '노후관(배수관) 교체 실적' '재정 건전화 노력' '수돗물 인식 전환을 위한 음수대 설치(수돗물 음용 촉진)' '수도시설 비상연계.위기 대응 체계 구축 분야 등을 평가한다.

수원시는 지난해 '노후주택 녹슨 상수도관 개량 사업'을 전개해 7350여 가구를 지원했다. 서호꽃뫼공원, 서호공원, 나래공원, 숙지산공원, 효원공원 등 12개소에 음수대를 설치했다.

지난해 수원시 수돗물 유수율은 93.8%로 경기도 평균(87.6%)보다 6.2% 높았다. 유수율은 정수장에서 공급한 수돗물 가운데 요금으로 징수 되는 수돗물양 비율을 말한다. 유수율이 높을 수록 중간에 새는 수돗물이 적다.

최군식 수원시상수도사업소장은 "붉은 수돗물 사건 이후 수돗물에 대한 시민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데, 3년 연속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자부심을 느낀다"며 "시민에게 깨끗한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