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서경덕, 일본에 한글안내서 1만부 기증
상태바
송혜교-서경덕, 일본에 한글안내서 1만부 기증
  • 조경종 기자
  • 승인 2019.10.09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토로 마을에 ‘리필 프로젝트’ 진행
송혜교와 서경덕 교수가 일본 우토로 마을에 기증한 안내서. ⓒ인스타그램
송혜교와 서경덕 교수가 일본 우토로 마을에 기증한 안내서. ⓒ인스타그램

배우 송혜교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한글날을 맞아 일본에 안내서를 기증했다.

서경덕 교수는 9일 "한글날을 기념해 송혜교 씨와 함께 진행하는 전 세계 한국 역사 유적지에 한글 안내서 기증을 또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송혜교와 서 교수는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리필 프로젝트를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중국 상해의 윤봉길 기념관부터 시작했고, 한글날을 맞아 일본 우토로 마을에 1만부를 또 기증했다.

서 교수는 또 "이번에 1만부를 더 기증한 안내서가 우토로 마을이 잊혀 지지 않고 한국과 일본에서 관심을 받는 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송혜교와 서 교수는 8년 전부터 전 세계 독립운동 유적지 17곳에 한글 안내서를 기증하고 있다. 뉴욕 현대미술관, 토론토 박물관 등에도 꾸준히 한글 안내서를 제공했다.

/조경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