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 쌀 미국 수출 첫 선적 본격 수출길 올라
상태바
예천 쌀 미국 수출 첫 선적 본격 수출길 올라
  • 김호규 기자
  • 승인 2019.11.10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학동 군수, 농산물 유통 활성화 행정력 집중 결실

 

(김호규 기자) 예천군은 11월 9일 예천읍 소재 우일음료 스타핑장에서 김학동 군수를 비롯한 수출업체인 희창물산(회장 권충천), 생산자 풍국 미곡처리장 (대표 전경식)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예천 쌀 미국 수출 첫 선적식을 가졌다. 

이번 미국으로 선적되는 예천 쌀은 15톤(10㎏/1,500포)이며 미국과 캐나다에 예천군 출신이 운영하는 H-마트(회장 권일연)에서 판매될 계획이며 향후 미국 캐나다는 물론 영국, 독일 등 유럽과 이라크, 두바이 등 중동으로  300톤 6억여 원을 수출할 계획이다.

예천 쌀 수출은 김학동 군수가 농산물 유통 활성화를 군정 방향으로 정하고 판로 확대에 모든 행정력을 기울인 결과로 수출로 인해 예천 쌀의 브랜드 이미지 제고에 크게 향상 될 것으로 보인다. 

김학동 군수는 “예천 쌀의 첫 수출은 농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판로 안정은 물론 농가 소득에 도움이 될 수 있어 그 의미가 매우 크다”라고 하며 관계자들에게 예천농산물의 수출을 대폭 확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예천군은 금년도부터 쌀 외에도 예천 단무지 300톤, 예천청결고추가루 4톤 등을 미국, 일본 등지로 수출하고 있으며 수확기에 접어든 예천 사과도 수출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보여 예천 농산물이 국내 판로 확대에 이어 해외 수출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예천군은 앞으로 수출업체인 부산 소재 희창물산과 경북통상 등과 긴밀한 협조하여 수출 품목과 물량을 늘려 나아가는 한편 수출업체에게는 포장재, 수출물류비 등을 지원하여 수출 확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