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사랑 상품권’ 1월 17일 판매개시
상태바
 ‘김천사랑 상품권’ 1월 17일 판매개시
  • 김호규 기자
  • 승인 2020.01.16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명절 맞아 1월 31일까지 10% 특별할인

 

(김호규 기자) 김천시는 지역 자금 역외 유출을 막고 전통시장 매출상승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김천사랑 상품권을 1월 17일부터 판매를 개시한다. 특히, 1월 31일까지 설 명절을 맞이하여 10% 특별할인을 실시한다.

지난 8월 1일 최초 발행 이후 시민과 지역 기업의 높은 호응으로 판매 4달 만에 30억원 조기 매진됨에 따라 올해는 200억원으로 발행금액을 늘리고, 4월에는 모바일 상품권을 출시 계획 중에 있다. 

김천사랑 상품권은 관내 36개 금융기관(NH농협은행, 대구은행, 김천농협, 새김천새마을금고, 대신동·평화동·중앙새마을금고, 김천신협 등)에서 1인당 월 40만원까지 구매할 수 있다.

또한, 가맹점은 1,000개소까지 늘어났으며, 시민들의 이용 편의를 위해 2020년에는 가맹점 2,000개소 이상 확보를 목표로 행정력을 최대한 집중할 예정이다. 가맹점 목록은 시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가맹점 대상 업소는 시민 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각종 소매점, 전통시장, 음식점, 주유소, 서비스업 등이며, 가맹점 지정을 원하는 업소에서는 사업자등록증을 지참하여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신청하면 된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김천사랑상품권은 오직 김천시에서만 유통될 수 있는 유가증권으로 관내 소상공인의 경쟁력 확보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설명절 전통시장 경기 활성화를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구매와 협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