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전입자 편의를 위한 생활안내책자 제작 
상태바
거창군, 전입자 편의를 위한 생활안내책자 제작 
  • 이영돈 기자
  • 승인 2020.02.13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낯선 환경 정착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 

 

(이영돈 기자) 거창군은 타 시군에서 전입하는 군민의 정착을 돕기 위해 ‘전입자를 위한 생활안내책자’를 제작 배포했다고 13일 밝혔다.

책자에는 관내 병・의원, 약국, 대형마트, 택배업체, 버스시간표, 군민 안전보험, 평생교육 및 주민자치 프로그램, 어린이집 현황 등 생활에 필요한 다양한 정보가 담겨있다.

안내책자는 거창생활이 처음인 전입자, 휴대폰과 컴퓨터 사용이 일상화되지 않은 전입자 등이 낯선 환경에서 쉽게 적응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제작한 것으로, 전입신고 시에 전입자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읍면 민원실에 비치할 계획이다.

이병주 인구교육과장은 “다양한 정보를 담은 생활안내책자 제공으로 전입자들이 거창에 적응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며, 거창에 대한 이미지가 더 좋아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