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디지털 성범죄 근절 불법 카메라 점검
상태바
상주시, 디지털 성범죄 근절 불법 카메라 점검
  • 김호규 기자
  • 승인 2020.07.30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안전한 상주 만들기

 

(김호규 기자) 상주시는 몰래카메라 관련 범죄 근절을 위헤 다중이용시설 공중화장실 100개소를 대상으로 불법 촬영카메라 설치 여부를 점검했다.

이번 점검은 최근 공중화장실에서 불법 촬영카메라가 발견되는 등 사회적인 문제가 되고 있어, 디지털 범죄를 예방하고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안전한 공중화장실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것이다. 

시는 불법 촬영 가능성이 높은 공중화장실을 전자파형 탐지장비로 1차 확인하고 렌즈형 탐지장비를 이용해 변기커버, 벽 나사 구멍, 비데 전원을 연결하는 콘센트 구멍, 휴지걸이 내부, 세면대, 시계, 기타 부착물에 대해 점검했다. 

상주시는 2018년부터 공중화장실이 많은 부서 및 읍면동에 불법 촬영카메라 탐지기 25세트를 배부해 매월 상시점검하고 있다. 그 결과 현재까지 단 한건의 불법 카메라도 발견되지 않았다.

천인숙 가족복지과장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안전한 공중화장실을 만들기 위해 철저한 점검이 중요하다” 며 “사회인식 개선을 위한 불법 촬영 예방 홍보 및 캠페인 활동도 병행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