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수산자원조성용 뱀장어 어린고기 방류 추진
상태바
사천시, 수산자원조성용 뱀장어 어린고기 방류 추진
  • 김광복 기자
  • 승인 2020.07.30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천 기수해역 뱀장어 어린고기 2천여마리 방류

 

(김광복 기자) 사천시는 30일 축동면 가화천 일원에 수산자원 회복 및 어업인 소득 증대를 위하여 뱀장어 어린고기 2천여 마리를 방류하였다고 밝혔다. 

축동면 가화천 일원은 염분 분포 등 회유성 어종인 뱀장어의 성육에 적합한 서식 조건을 갖추고 있어 방류 장소로 선정되었고,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 민물고기연구센터와의 협의를 거쳐 방류가 이루어졌다.

특히, 이번 뱀장어 어린고기는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 민물고기연구센터에서 직접 배양하였고, 전장 15㎝ 이상으로 활력이 우수할 뿐 아니라 고가의 품종으로 어업인 대다수가 선호하고 있어 향후 어업인들의 고소득 품종으로 자리매김 하기를 기대된다. 이 날 방류는 인근 어업인들의 참여로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 민물고기연구센터에서 이송부터 방류까지 직접 수행하였다.

한편 시 관계자는 “방류 종자의 사후관리를 위해 어업인들이 어로활동 중 잡히는 어린고기는 반드시 방류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