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13개 기관, 예산회계 통합관리시스템 구축 한 뜻
상태바
수원시-13개 기관, 예산회계 통합관리시스템 구축 한 뜻
  • 김태현 기자
  • 승인 2020.09.17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처리 시간 절반 이하로 단축, 자료관리 투명성 확보 등 효과

 

(김태현 기자) 경기 수원시가 협업기관 예산·회계 통합관리 시스템을 구축한다.

17일 시에 따르면 올해 12월 31일까지 수원도시공사·수원시국제교류센터·수원시정연구원·수원문화재단·수원컨벤션센터·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등 13개 협업기관의 예산·회계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예산·회계 통합관리시스템이 구축되면 ▲업무처리 시간 단축 ▲협업기관 업무 표준화 ▲전표 자동 분개(分介)로 자동화된 재무회계 처리 ▲실시간 통합 모니터링으로 자료관리 투명성 확보 ▲그룹웨어·금융기관 연계로 업무처리 자동화 등 효과가 기대된다. 

시는 협업기관 예산·회계 통합관리 시스템이 구축되면 예산·회계처리 업무 시간이 50% 이상 줄어들 것으로 예상한다.

이번 ‘협업기관 예산·회계 통합관리 시스템’은 전국 최초로 클라우드 기반 오픈소스 플랫폼 ‘파스타’(PaaS-TA)를 활용해 표준화된 예산·회계통합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델로, 시스템이 구축되면 전국 공공기관으로 확산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클라우드는 정보통신자원을 이용자의 요구나 수요 변화에 따라 유연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하는 정보시스템 체계다. 데이터와 인공지능을 활용해 사회 전반을 디지털로 전환하는 기반 기술이다.

이날 조청식 제1부시장은 “클라우드 기반 협업기관 예산·회계 통합관리 서비스는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자료관리 투명성을 확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수원시가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인 클라우드 산업 발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