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비접촉 지적(地籍)업무 영상상담 시범 운영
상태바
양평군, 비접촉 지적(地籍)업무 영상상담 시범 운영
  • 김태현 기자
  • 승인 2020.10.14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현 기자)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문화가 확산되고 있다.

이에 양평군 토지정보과는 지자체 최초로 비접촉 지적(地籍)업무 영상상담 시범사업을 운영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현재 시범사업으로 지적업무 중 분할, 지목변경 등의 토지이동과 관련된 영상상담을 추진중이며, 수요 확대에 따라 운영분야를 확대 할 예정이다.

운영방식은 화상회의 프로그램(온나라PC영상회의, 브이미팅 등)을 활용했고, 토지이동 신청방법 매뉴얼을 자체 제작해 화면공유를 통해 각각의 토지 특성에 대한 설명이 가능하도록 했다.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점심시간인 12시부터 1시까지는 운영하지 않는다. 담당부서(031-770-2930)로 사전예약 후 이용하면 된다.

김용옥 토지정보과장은 “비접촉 1대1 맞춤형 영상상담이 군민의 토지행정 신뢰도 제고에 이바지 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진정한 스마트도시 양평군으로써 선도적인 우수사례를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