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라임·옵티머스 사태 수사 적극 협조" 지시
상태바
문 대통령 "라임·옵티머스 사태 수사 적극 협조" 지시
  • 권인호 기자
  • 승인 2020.10.14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靑 "檢, 라임 수사 출입기록 요청 때 제출"하기로

 

(권인호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라임·옵티머스 사태'와 관련한 검찰 수사에 적극 협조할 것을 지시했다. 

14일 강민석 대변인은 브리핑을 열고 “문 대통령은 검찰의 엄정한 수사에 어느 것도 성역이 될 수 없다. 빠른 의혹 해소를 위해 청와대는 검찰 수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라"고 지시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청와대는 검찰이 라임 수사 관련 출입기록 등을 요청하면 검토해서 제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 대변인 또한 "다만, 검찰이 요청했다는 CCTV 영상 자료는 존속 기간이 지나서 존재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대통령께서 이 문제에 대해 청와대가 적극 협조하라고 지시해 검찰측 요청이 오면 협조하겠다는 입장을 정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옵티머스 사태의 핵심 인사로 지목되는 이모 전 청와대 민정수석실 행정관과 관련해 이 관계자는 일절 언급하지 않았다.

또한 이 전 행정관을 둘러싼 여러 의혹에 대해 어떻게 보시느냐는 질문에는 "민정 업무에 대해 세세히 설명드릴 수 없다"고 답했다. 또 청와대 들어올 당시 인사 검증 여부에 대해서도 "확인해드리기 어렵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