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19일부터 긴급 생계지원금 현장 접수 시작
상태바
포항시, 19일부터 긴급 생계지원금 현장 접수 시작
  • 홍연길 기자
  • 승인 2020.10.18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연길 기자) 포항시(시장 이강덕)가 오는 19일부터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긴급 생계지원금 현장 접수를 시작한다.

지급 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해 소득이 실직, 휴·폐업 등으로 지난해 또는 올 상반기(1~6월) 대비 7~9월 소득이 25% 이상 감소하고, 소득기준 중위소득 75% 이하(4인 기준 356만2천원), 재산이 3억5천만원 이하인 저소득 위기가구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신청 요일제 운영(월 1·6, 화 2·7, 수 3·8, 목 4·9, 금 5·0)으로 출생연도 끝자리 해당 요일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또한, 온라인 신청은 지난 12일부터 복지로(www.bokjiro.go.kr) 또는 모바일 접속(m.bokjiro.go.kr)을 통해 신청 받고 있다.

지원액은 1인 가구 4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 80만원, 4인 가구 이상 100만원이며, 소득·재산 등 확인 조사를 거쳐 12월 말까지 신청한 계좌에 지급 될 예정이다.

한편, 기초생활보장 및 긴급지원, 긴급고용안정지원금 등 정부 지원을 받은 가구는 제외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