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뮤지컬 '명성왕후' 25주년 기념 공연 개최
상태바
창작뮤지컬 '명성왕후' 25주년 기념 공연 개최
  • 정선옥 기자
  • 승인 2020.10.22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선옥 기자) 창작뮤지컬 '명성황후'가 내년 25주년을 맞아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무대에 오른다.

'명성황후'는 1995년 12월 명성황후 시해 100주기를 맞아 그해 초연한 작품이다. 조선왕조 26대 고종의 비로 그의 비극적이었던 삶을 담았다. 

공연제작사 에이콤에 따르면 명성황후 25주년 기념 공연을 내년 1~2월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또한 이번 25주년 기념 공연을 위해 기존 '성 스루'(sung-through, 대사 없이 노래로만 진행하는 뮤지컬 형식)에서 탈피한 새로운 프로덕션을 준비 중이다. 

스토리와 음악, 안무를 삭제·추가하고 LED 패널을 활용한 다채로운 영상 효과를 가미해 대대적인 변화를 줄 예정이다.

포스터도 25주년 기념 공연에 걸맞게 변화시켰다.

이번 공연 지휘봉을 잡은 윤홍선 프로듀서는 "뮤지컬 '명성황후'를 '25년의 역사'를 가지고 세대와 함께 호흡하는 '젊은 뮤지컬'로 만들고자 다양한 변화를 추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