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첫날부터 돌풍
상태바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첫날부터 돌풍
  • 김기철 기자
  • 승인 2020.12.03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날 회원 가입 4만 명 돌파, 앱스토어 인기 차트 3위 기록

 

(김기철 기자)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지난 1일 첫 선을 보이며 소비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얻고있다.

3일 경기도주식회사에 따르면 ‘배달특급’ 서비스 개시 첫 날부터 2일 오전 10시까지 가입한 총 회원 수가 무려 4만1,000여 명에 달했다며 당초 연간 목표였던 ‘회원 10만 명 유치’의 약 41%를 이미 첫날에 달성한 셈이다. 이에 따라 선착순 2만 명에게 지급될 예정이던 1만 원 할인 쿠폰이 조기에 소진됐다. 

또한 1일 오후 10시 30분 기준 소비자들의 높은 관심에 힘입어 구글플레이와 앱스토어에서는 무료 앱 인기차트 3위를 기록했고, 앱스토어 음식 및 음료 카테고리 애플리케이션 중에서는 1위를 기록했다.

특히 첫날 하루에만 시범지역 화성·오산·파주에서 총 4,504건의 주문이 접수돼 매출 약 1억 1,500만 원을 기록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오랜 시간 공들인 ‘배달특급’이 첫날부터 많은 관심을 받아 소비자 및 가맹점주 모두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앱 기능과 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의 피드백과 개선점을 주의 깊게 살피고 개선해 나가고, 소비자 할인 등의 혜택 제공에도 고심해 경기도 전역으로 퍼져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앞서 지난 11월 17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된 ‘출시 알림 사전 신청 이벤트’에는 약 5만4,000여명이 참여하며 서비스 개시 전부터 열띤 반응을 보인바 있다.

한편, ‘배달특급’ 앱은 구글플레이 또는 앱스토어, 배달특급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내려 받아 설치 후 사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