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이크원컴퍼니, ‘뿌까’ IP로 글로벌 게임 개발 착수
상태바
테이크원컴퍼니, ‘뿌까’ IP로 글로벌 게임 개발 착수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12.22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이크원컴퍼니-부즈(VOOZ) IP 게임 사업 제휴
한류 캐릭터 1위 뿌까로 글로벌 시장 공략 나서

 

(이지은 기자) 테이크원컴퍼니는 21일 캐릭터 전문 기업 부즈(VOOZ, 대표 김부경)와 캐릭터 ‘뿌까’의 글로벌 게임 사업 전략 제휴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테이크원컴퍼니(대표 정민채)가 ‘뿌까’로 글로벌 게임 시장 공략에 나선다. 

테이크원컴퍼니는 이번 계약으로 뿌까 지식재산권(IP)을 통해 글로벌 게임 개발과 퍼블리싱 사업을 서비스할 수 있는 권한을 얻었다. 

협약식은 비대면으로 진행됐으며 테이크원컴퍼니 석준의 부사장, 부즈 이상석 부사장이 참석했다. 

글로벌 인기 캐릭터 ‘뿌까’는 ‘2020 해외한류실태조사’에서 5년 연속 한국 애니메이션 캐릭터 선호도 분야 1위를 차지하는 등 뽀로로, 라바 등의 캐릭터를 제치고 국내 및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캐릭터로 인정받고 있다. 올해 대규모 퍼블리싱 전문 인력을 영입하며 글로벌 퍼블리싱 조직을 출범했으며, 글로벌 퍼블리싱 역량을 기반으로 부즈와의 사업 전략 제휴도 IP를 활용한 글로벌 게임 사업을 확장하는 전략의 한 과정이다. 테이크원컴퍼니 정민채 대표는 “최고의 한류 캐릭터 뿌까를 활용할 수 있게 돼 기쁘다”라면서 “테이크원컴퍼니가 가진 IP 이해도와 콘텐츠 제작 능력을 바탕으로 독창성 있는 게임을 만들어 글로벌 게임 시장을 단계적으로 공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부즈 김부경 대표는 “테이크원컴퍼니가 가진 경험과 퍼블리싱 역량으로 뿌까가 다시 한번 글로벌 시장에서 그 위상을 공고히 하게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테이크원컴퍼니는 2019년 글로벌 176개국에 출시한 모바일 게임 BTS월드를 제작해 한국 아이돌 IP 게임 사상 최다 매출을 기록했으며, 영국 골든 조이스틱 어워즈에서 ‘2019 올해의 모바일게임상’을 수상했다. BTS월드는 실사형 콘텐츠를 활용한 인터랙티브형 게임 장르로 높은 IP 이해도와 실사형 콘텐츠 활용 기술이 특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