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템, 제일씨드바이오와 인수합병으로 농업시장 진출
상태바
오스템, 제일씨드바이오와 인수합병으로 농업시장 진출
  • 김석쇠 기자
  • 승인 2021.01.05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석쇠 기자) 당조고추, 항암배추, 항암쌈채 등 세계최초 기능성 종자로 유명한 제일씨드바이오가 1월 5일자로 오스템과 인수합병 체결을 완료하는 조인식이 증평 육종연구소에서 있었습니다.

오스템은  Steel Wheel, Body Panel, Chassis, Seat, 디젤 엔진용 세라믹 필터 등 자동차 관련 핵심부품을 생산하는 자동차 부품 전문 제조회사로, 기술 및 품질수준에서 세계수준의 경쟁력을 갖춘 글로벌 자동차 부품 메이커로 널리 알려져 있는 중견기업입니다. 

1978년 설립된 제일씨드바이오는 고기능성 품종 육종으로 종자시장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보유하고 있으며, NON-GMO 육종 방법으로 당조고추, 항암배추, 항암쌈채, 다이어트고추를 비롯한 채소종자 약 350여 품종을 개발하여 국내는 물론이고, 세계시장에 수출하고 있는 토종 종자업체이기도 합니다.

농촌 인구 감소로 인하여 앞으로의 농업은 자동화 설비를 갖춘 식물공장을 중심으로 개편될 것으로 보고, 이러한 시대 변화에 따라 오스템은 이번 인수합병을 계기로 신시장인 농업분야에 진출하여, 종자뿐만 아니라 농자재, 스마트팜, 식물공장 등 다양한 관련분야에 도전할 계획이며, 이에 발맞추어 제일씨드바이오는 식물공장에 적합한 종자를 계속 육종하고 생산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인수는 오스템 김정우회장의 농업시장 진출에 대한 강한 집념과 향후 투자계획이 인수에 뛰어든 다수의 경쟁업체를 물리치고 인수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게 된 요인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