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서 응급환자 2명 발생…동해해경경비함정으로 이송
상태바
울릉도서 응급환자 2명 발생…동해해경경비함정으로 이송
  • 홍연길 기자
  • 승인 2021.02.16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연길 기자) 지난 15일 울릉도 독도를 포함한 동해 전 해상에 풍랑주의보가 내려 여객선이 전면 통제된 가운데 울릉도에서 응급환자 2명이 발생하여 동해해경 경비함정이 육지 대형병원으로 이송했다.

동해해양경찰서(서장 권오성)는 울릉도 근해해상에 경비 중이던 동해해경 1511경비함정을 출동시켜 응급환자 김모씨(남 67세 울릉읍 도동)와 박모씨(여 75세 울릉 서면)를 이송했다고 밝혔다.

울릉보건의료원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전 김모씨는 수지(좌측중지)불완전 절단으로, 박모씨는 건강 이상으로 의료원을 찾아 골수염으로 진단받았다.

환자 2명 모두 육지 대형병원으로 긴급 이송해야 되는 상황이 발생했다. 

의료원은 12시 20분경 환자이송을 위해 헬기를 요청했지만 13시 00분경 동해상의 기상악화로 이륙할수없다는 연락을 받았다. 

이에 기상을 고려해 13시 05분경 동해해경에 경비함정을 요청했다.

울릉도 근해 경비중이던 1511경비함정에서 14시 30분경 울릉도 저동항으로 입항한다는 연락을 해왔다.

경비함정은 환자 2명과 보호자를 단정으로 이동 승선시켜 14시 40분경 울릉도에서 출발하여 20시 00분경 묵호항에 도착 대기중이던 강원 119구급차로 강릉아산병원으로 이송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