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솔거미술관, ‘경북미술인 지원사업展’ 작가와의 대화
상태바
경주솔거미술관, ‘경북미술인 지원사업展’ 작가와의 대화
  • 박춘화 기자
  • 승인 2021.02.17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춘화 기자) 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은 청년 작가들과 관람객이 작품에 대해 소통하는 대화의 자리를 마련했다.

17일 (재)문화엑스포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후 솔거미술관 기획전시실에서 ‘경북미술인 지원사업 선정작가’ 전시의 작가들을 초대해 ‘작가와의 대화’를 진행했다.

김창수와 남상헌 두 청년 작가는 작품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제작과정, 그들이 바라보는 세상과 시각을 자유로운 질의와 응답 등을 통해 공유하며 관람객과 소통했다.

김창수 작가는 “모든 사람이 내면의 고독과 외로움을 안고 살아가고 있다고 생각했고 일상적이면서도 개인적인 공간인 욕조와 물의 파장, 그것에 비춰진 인간의 모습을 통해 여러 가지 감정을 표현하고 싶었다”고 작품을 소개했다.

남상헌 작가는 “추억의 가치를 소재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며 “객관적인 현재의 모습과 기억 속 과거에서 느껴지는 감정이 이어져 하나의 형상으로 표현하고자 한다”고 자신의 작품세계를 전했다.

류희림 경주엑스포 사무총장은 “청년작가들의 작품 세계를 직접 들을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지역 예술과 전시문화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기획전시와 함께 작가와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확산 방지를 위해 입장 전 발열체크와 손 소독제 사용, 마스크 착용, 면적 당 인원수 제한 등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진행했으며 ‘경북미술인 지원사업 선정작가 Part2’ 전시는 오는 21일까지 솔거미술관에서 이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