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코로나19 신속항원검사 선제적 실시 군민 호응
상태바
거창군, 코로나19 신속항원검사 선제적 실시 군민 호응
  • 이영돈 기자
  • 승인 2021.02.21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5일부터 3일간 1,105명 신속항원검사 실시

 

(이영돈 기자) 거창군은 지난 15일부터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해 노인요양시설 등 고위험 시설 종사자는 물론 검사를 원하는 군민은 누구나 신속항원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확대 시행하여 군민들로부터 많은 찬사를 받았다.

최근 전국 곳곳에서 설 명절 동안 ‘가족 간 간염’ 우려가 현실화 되어 연휴 이후 학원, 어린이집, 가족 및 지인모임 등 새로운 감염 사례가 발생해 방역당국은 설 연휴 동안 전파된 지역사회 감염이 잠복기를 지나 크게 확산될 가능성에 우려하고 있다.

이에, 군은 코로나19 감염 위험 차단을 위해 요양병원·요양원 등 고위험시설 종사자 1,052여 명을 대상으로 설 명절 연휴 후 신속항원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음성 판정 후 업무에 복귀토록 했다. 

또한, 사회적 거리두기 하향 조정 이후 감염 우려로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은 군민 53명을 대상으로 무료 신속항원 검사를 하여 군민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받았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이번 신속항원 검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에 따라 무료검사 대상에서 제외된 군민들을 코로나19 감염으로부터 지키는 최선의 선제적 조치”며, “코로나19 3차 유행을 확실히 제압하고 안정된 상황에서 백신 접종과 새 학기를 시작하려면 군민들의 사회적 거리두기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를 재차 당부했다.

한편, 신속항원검사는 기존의 PCR(유전자 증폭) 방식보다 정확도는 다소 낮지만, 검체 채취 후 결과 확인까지 소요 시간이 20여 분에 불과해 PCR 방식보다 검사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