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아이키우기 편한 동네’만들기 시작
상태바
화성시, ‘아이키우기 편한 동네’만들기 시작
  • 김태현 기자
  • 승인 2021.02.22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아이키움 담당관’ 운영

 

(김태현 기자) 화성시는 22일 학부모의 수요에 맞는 육아돌봄 정보를 제공하고 체계적인 아동보호 서비스를 지원을 위해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내에‘2021 아이키우기 편한 동네’ 만들기 사업의 일환으로 ‘아이키움 담당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화성시 관내 28개 행정복지센터 내에 복지 담당공무원 2명씩 총 56명을 선정해 아이키움 담당관을 배치해 운영되며 담당자는 지난 19일 교육을 이수했다.  

아이키움 담당관은 호가 필요한 아동(보호자의 양육이 어렵거나 방치가 예상되는 아동 등)에 대한 초기상담 이후 가정방문을 통해 가정환경, 욕구, 학대정황 등 조사를 통해 기존 아동서비스의 신청과 접수는 물론 아이를 맡길 수 있는 돌봄시설의 종류와 위치 이용방법 등에 대한 다양한 정보 제공과 상담서비스를 제공한다. 

시는 ‘아이키움 담당관 매뉴얼’을 제작하여 배포해 담당관들이 해당 지역 내에 있는 육아돌봄 정보를 수집하고 습득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시는 임신출산부터 육아돌봄에 대한 종합적인 서비스를 행정복지센터에서 바로 제공받고 아이키움 담당관을 통해 공공 중심의 아동보호체계를 보다 견고하게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용을 원하는 시민들은 각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 또는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