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공공임대아파트 그린리모델링으로 녹색옷 입는다
상태바
인천시, 공공임대아파트 그린리모델링으로 녹색옷 입는다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1.04.07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학․연수시영 임대아파트 150호 그린리모델링 공모 선정

 

(김종선 기자) 인천광역시는 선학․연수시영 임대아파트 총 150호 사업이 국토교통부 주관‘2021년 노후 공공임대주택 그린리모델링’공모사업 선정되 국비 23억 원을 확보했다.

그린리모델링은 노후화로 인해 에너지 효율이 저하된 기존 건축물의 단열․기밀․설비 등을 개선해 에너지 성능을 향상하고 거주 생활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2030 인천시 온실가스 감축 목표 32.6%(건축부문) 이행을 위한 필수사업이다.

시는 선학시영(1993년 준공)·연수시영(1992년 준공)아파트에 대해 국비를 포함 총사업비 39억 원을 투입해, 그린리모델링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인천도시공사에서 사업추진하고, 6월부터 설계에 착수해 12월까지 공사완료를 목표로 진행한다.

기존 에너지 사용량의 최소 30%이상 절감을 목표로, 1인 가구 세대․고령자․장애인을 위한 주거약자용 등 맞춤형 평면으로 개선할 계획이다.

창호, 출입문 개선, 중문 설치 및 절수 수전, 고효율 LED 교체 등이 이뤄지며,  친환경 내장재를 사용해 쾌적한 친환경 공간으로 꾸며진다.

심재정 건축계획과장은 “단열성능이 취약한 노후건축물이 전체 건축물의 58.2%로 과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어 그린리모델링은 반드시 필요한 사업”이라며 “인천시에서는 지역 사업모델을 신규 발굴하고 과감한 투자를 지속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