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5월 9일까지 반려견 놀이터 시범 운영
상태바
양주시, 5월 9일까지 반려견 놀이터 시범 운영
  • 김기철 기자
  • 승인 2021.04.29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기철 기자) 양주시(시장 이성호)가 옥정동 889번지 일원 독바위 공원 내 1,600㎡ 규모의 반려견 놀이터를 조성했다.

반려견 놀이터는 대형견과 중·소형견 놀이터로 구분되어 있고 내부는 놀이기구, 벤치, 그네의자 등 편의시설 및 퍼걸러(쉼터)등의 휴식공간을 갖췄다.

시는 내달 9일까지 반려견 놀이터 시범운영을 통해 시설 및 운영의 미흡한 사항을 보완하고, 이용객의 의견을 수렴해 효율적인 운영방법을 모색할 방침이다.

반려견 놀이터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며, 매주 월요일은 내부 시설 점검 및 소독 등을 위해 휴장한다.

이용을 원하는 반려동물 소유자 및 가족은 동물등록증을 지참해 방문하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단, 동물보호법에 지정된 맹견, 사나운개, 질병이 있는 개 등은 출입이 제한된다.

시는 반려견 놀이터 운영을 통해 반려견이 목줄 없이 뛰어놀며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사회성을 향상애 개 물림 등의 안전사고 예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반려견 놀이터가 안전하고 성숙한 반려문화 정착에 크게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반려견 놀이터는 지난 20일 개장 이후 출입 기록 대장 기준 6일간 이용한 반려견은 334마리, 방문자는 579명으로 집계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