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 초동 연가길 꽃양귀비 만개
상태바
밀양 초동 연가길 꽃양귀비 만개
  • 정상현 기자
  • 승인 2020.05.20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속 거리두기 실천하며 관람객 맞이
밀양시 초동 연가길 사진
밀양시 초동 연가길 사진

 

(정상현 기자) 밀양시 초동면 연가길에 꽃양귀비가 꽃망울을 터트리며 붉은 자태를 드러내고 있다.

 

올봄 꽃양귀비 축제를 위해 지난해 10월부터 초동면과 마을 주민들이 합심해 꽃양귀비 꽃씨 파종, 비료주기, 잡초제거 등 지속적인 관리를 했다.

 

코로나19 여파로 올해 공식적인 꽃양귀비 축제는 열리지 않지만 초동면은 생활 속 거리두기 를 실천하며 연가길을 찾는 관람객을 조심히 맞이하고 있다.

 

꽃양귀비는 차월마을 내 배수장에서 시작해 반월습지 내 2.5까지 만개해 꽃의 향연이 펼쳐 져있다. 위트있는 글귀를 담고 있는 팻말이 산책길의 재미를 더하고 있고 팬지 꽃동산과 포 토존 등 새로운 볼거리도 다양하다.

 

꽃양귀비는 5월 중순께 만개해 6월까지 이어지며, 이번 주말이 절정일 것으로 예상된다. 초 동면 꽃양귀비 연가길은 가을이면 하늘빛을 닮은 코스모스길로 옷을 갈아입어 관광객의 마음 을 설레게 할 예정이다.

 

김영철 초동면장은 코로나19로 공식적인 축제는 취소됐지만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온가족이 함께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하고 멋진 추억을 만들어 가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