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소방서, 코로나19 대응 구급대원 이벤트 마련
상태바
 경산소방서, 코로나19 대응 구급대원 이벤트 마련
  • 홍연길 기자
  • 승인 2020.05.21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연길 기자) 경산소방서(서장 조유현)는 경일대학교 사진영상학부 재학생들과 공동으로 그동안 코로나19 대응에 지쳐있는 구급대원들을 위해 따뜻한 이벤트를 펼치고 있다.

 전국에서 사진 촬영을 잘하기로 소문난 경일대학교 사진영상학부 4학년 김낙천, 한지환, 김정민, 안혜정, 3학년 김시오 등 5명의 학생들은 5월 7일부터 각 안전센터 구급대원을 찾아다니며 출동에 지장이 없는 대기 시간을 이용하여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구급대원들이 힘을 낼 수 있도록 사진을 촬영해 주고 있다. 

재능기부 형식으로 진행되고 있는 이번 사진 촬영은 경산소방서 구조구급과에서 그동안 코로나19로 지쳐 있는 구급대원들에게 사기 진작을 위해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이벤트를 구상하고 있던 중 때마침 경일대학교 사진영상학부 학생들이 코로나 확진자가 많이 발생된 경산지역의 환자 이송을 담당하고 있는 경산소방서 구급대원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 싶다는 마음이 전해져 이번 이벤트를 진행하게 되었다.

경일대학교 사진영상학부 김낙천 학생은 “이렇게 뜻있는 재능기부를 하게 되어 영광스럽고 이번 기회를 통해 경산소방서 구급대원들이 힘을 내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경산시는 2020년 5월 20일 현재 코로나 확진자가 635명으로 경상북도에서 가장 많은 코로나 확진환자가 발생한 지역이며 이중 경산소방서 구급대원들이 455명의 확진환자를 서울, 안동, 문경, 대구지역등으로 밤낮없이 이송하였다. 
 
 조유현 경산소방서장은 “구급대원을 위해 재능기부를 해준 경일대학교 사진영상학부 학생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며 지금의 한 장의 사진이 구급대원들에게는 역사의 한 페이지로 오래오래 기억될 것이며 구급대원으로서의 사명감을 가지고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 될 수 있도록 힘을 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