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관내 6개소 정수장 긴급점검 ‘이상무’
상태바
봉화군, 관내 6개소 정수장 긴급점검 ‘이상무’
  • 김세기 기자
  • 승인 2020.07.30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세기 기자) 봉화군(군수 엄태항)은 최근 타 지역 수돗물 유충이 잇따라 발견됨에 따라 지난 26~30일(목)까지 5일 간 관내 정수장 6개소를 긴급점검에 나섰다.

이번 긴급점검은 한국수자원공사(봉화수도관리단)과 합동으로 시행됐으며, 예천군과는 교차 합동점검을 실시하여 정수장의 내·외부 청결 상태, 창호를 통한 해충 유입 가능성 등을 집중 점검하였다.

점검결과 봉화군의 정수장에서는 유충 발견 등의 특이사항은 발견되지 않았다.

타 지자체에서 발견된 유충의 경우, 도시지역의 고도 정수처리과정에서 적용되는 활성탄 여과지에서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며, 봉화군은 완속여과 처리공정으로 수돗물을 공급하고 있어 유충 발생과는 관련이 없는 것으로 보인다.

또한, 봉화군은 가정 내에서 유충 발생 의심이 있을 경우 즉시 대응할 수 있도록 군 홈페이지 민원신고센터도 운영할 계획이다.

김기동 녹색환경과장은 “앞으로도 정수장 내 유충 유입 방지와 서식 환경 차단을 위해 여과지 천정 환기구에 방충망을 설치하고, 긴급 방역을 실시하며,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