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세종문화재단, ‘랜선국악당 시리즈’ 여덟 번째 무대
상태바
여주세종문화재단, ‘랜선국악당 시리즈’ 여덟 번째 무대
  • 김태현 기자
  • 승인 2020.09.17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국악기, 타악 연희와 퍼포먼스 대향연…네이버 생중계

 

(김태현 기자) 여주세종문화재단이 세종국악당의 기획공연 시리즈 <랜선국악당>의 여덟 번째 무대을 19일(토)에 선보인다.

공연은 여주세종문화재단 네이버 TV 채널을 통해 생중계된다.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으로 국악에 스민 타악 퍼포먼스 ‘공·기·결’을 선보인다.

‘공(空)·기(氣)·결(結)’은 ‘공기의 파동으로 서로를 잇다’라는 뜻으로 대금, 해금, 단소, 태평소, 피리 등 국악기와 타악 연희가 조화를 이뤄 웅장하고도 화려한 타악 퍼포먼스가 함께 하는 공연이다. 

또한 즉흥 재즈의 형태로 한오백년, 강원도 아리랑을 편곡해 멋스럽게 구성했다. 

이와함께 생활 속 에피소드를 극적 재미를 더하기 위해 마임과 함께 선보인다.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생중계로 관객들과 만나게 된다.
 
방방곡곡 문화공감은 지역민들의 문화향유를 위해 전국 문화예술회관을 중심으로 문예진흥기금으로 사업비를 지원받아 진행된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여주세종문화재단, 원주문화재단이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후원 사업이다. 

여주세종문화재단은 ‘공·기·결’뿐만 아니라 이순재, 신구 주연의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 넌버벌 퍼포먼스 ‘브레이크 아웃’이 예정되어 있다. 

여주시민들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안겨줄 예정이다. 

김진오 여주세종문화재단 이사장은 “온라인 중계로 출연자의 움직임이나 표정, 악기와 연주기법 등을 더욱 자세히 볼 수 있어 아이들에게는 새로운 즐거움뿐만 아니라 교육적인 공연이 될 수 있을 것” 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