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주민복지과 드림스타트, 아동복지기관협의체 회의 가져
상태바
영양군 주민복지과 드림스타트, 아동복지기관협의체 회의 가져
  • 김세기 기자
  • 승인 2020.10.15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세기 기자) 영양군(군수 오도창) 주민복지과 드림스타트는 지난 15일 코로나19로 인한 소득감소 및 돌봄 부재 등 위기가정 아동에 대한 지원을 주제로 아동복지기관협의체 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는 영양경찰서,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영양군 보건소 등 관계 기관 실무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최근 보호자(부)의 장기부재로 친모가 거주하는 대구로 전출을 가야하는 위기에 처한 아동(2명)에 대해 학교 관계자와 드림스타트가 지원 방안을 모색하여(지역아동센터 프로그램을 연계) 친모를 영양군으로 전입하게 하여 해체위기에 놓여진 세가족이 영양군에서 새로운 생활을 시작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전국적으로 아동학대 문제가 대두되면서 아동학대전담공무원 및 아동보호전담요원을 배치하는 등의 제도 개편과 관련하여 정보협의체 구성에 대한 협의와 기관 간 역할분담 등에 대하여도 논의하였다.

오도창 군수는 “아동복지기관협의체 회의를 통해 최근 코로나19로 가계위기, 돌봄 공백, 아동학대 등 아이들의 다양한 위기상황에 즉각적인 대처가 이뤄질 수 있도록 아동통합서비스에 대한 질을 높이는 데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