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봉 예산군수, 20일 국회 방문
상태바
황선봉 예산군수, 20일 국회 방문
  • 하호정 기자
  • 승인 2020.10.22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호정 기자) 황선봉 예산군수는 지난 20일 박연진 충남도 건설교통국장과 국회를 방문했다.

이들은 홍문표 국회의원과 안일환 기획재정부 제2차관에게 예산군의 최대 현안인 서해선 복선전철 건설사업의 삽교역이 반드시 신설 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 요청했다.

황선봉 군수는 “삽교역 신설은 군민의 간절한 염원이자 지난 8일 지정된 충남혁신도시 지정과 더불어 내포신도시 주변 여건 변화, 국가균형발전 등을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군 관계자는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역사 신설이 최종 확정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현재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역은 신설부지 매입이 완료된 상태이며, 국토교통부 타당성 조사 용역 완료 후 기획재정부의 최종 적정성 검토가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