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축산악취개선 공모사업 경기도 1위 차지
상태바
평택시, 축산악취개선 공모사업 경기도 1위 차지
  • 김태현 기자
  • 승인 2021.01.05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현 기자) 경기 평택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한 ‘2021년도 축산악취개선 공모사업’에서 최종 사업 대상자로 선정됐다.

5일 시에 따르면 이번 공모는 전국 12개 시도와 76개 시군구에서 신청했으며 평택시는 사업계획의 충실성, 행정주도 사업 참여의지 및 사전준비가 높은 평가를 받아 경기도 1위, 전국 2위의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시 축산과 관계자는 이와 별개로 축산농가에 “가축분뇨 처리 및 축산환경개선 관련 8개 사업, 14개 분야에 사업비 50억1천6백만원을 투입해 퇴・액비화 시설장비, 환경개선제 및 수분조절제 등을 집중 지원”하는 한편 “악취 민원 발생농가에 대하여는 환경부서와 협조를 통해 강력한 점검을 병행하는 등 관리 감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축산악취 민원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양돈 밀집농가(청북 고잔리, 오성면 양교리) 22호 대상으로 농장 여건에 맞는 가축분뇨 처리 및 악취저감 시설에 45억원을 투입해 축산환경개선에 집중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