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폐의약품 수거함 읍면사무소에 확대 설치 운영
상태바
영양군, 폐의약품 수거함 읍면사무소에 확대 설치 운영
  • 권성범 기자
  • 승인 2021.04.08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성범 기자) 가정 내 폐의약품이 방치될 경우 약물 오남용 및 부작용 발생 우려가 높으며, 무분별하게 버려질 경우 생태계 교란 등 환경오염으로 이어져 안전한 수거·관리가 요구된다.

이와 관련 경북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지역 주민들이 쉽게 수거 할 수 있도록 읍면사무소 6개소에 폐의약품 수거함을 확대 설치했다고 8일 밝혔다.

폐의약품이 발생할 경우 유리 및 플라스틱 용기, 종이상자 등은 자체 분리수거 하고, 내용물(알약, 가루약, 시럽 등)을 분류해 폐의약품 수거함이 비치되어 있는 곳에 가져가면 된다.

오도창 군수는 “가정 내 방치 중인 폐의약품을 안전하게 수거해 의약품 오남용 예방에 만전을 기할 것” 이라며 적극적인 폐의약품 수거 참여를 당부했다.

한편, 군은 보건의료기관 14개소, 약국 4개소에 폐의약품 수거함을 설치 운영 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